하이브리드 전략 웹게임


제노비안은 복합적인 장르의 요소를 가지고 있는 게임이다. 기본적인 게임의 흐름은 전통 전략 시뮬레이션 게임을 따르고 있으며,
던전 플레이를 통한 RPG요소와 소환카드를 활용하여 전투를 진행하는 TCG적인 요소가 녹아 들어 있다.

 
전통 전략 시뮬레이션 웹게임에 첨가된 RPG요소와 TCG요소로 다양한 즐길 거리가 존재하며, 다양한 카드를 수집하는 재미를 느낄 수 있는 게임이다.

 

1.jpg

 

단순하지만 전략이 필요한 전투

 

전투 종류는 자원지 또는 타 플레이어가 보유한 성을 약탈하는 것과 총6개로 나뉘어진 대륙에 분포된 던전을 습격, 탐험하는 것이 있으며 전투 방식은 공격측과 방어측으로 나뉘어 서로의 공격력, 방어력을 이용하여 승/패를 가리는 지극히 단순한 방식이다.

 

하지만 전투에 참여하는 병과의 상성, 몬스터 카드의 스킬 상성에 따라 전투의 승/패가 달라지기도 하여 상대의 병력과 몬스터 스킬을 확인하여 전략을 새우는 것이 중요하다.

 

2.jpg

 

 

느리지만 착실한 플레이 스타일

 

제노비안은 지금까지 나온 수 많은 웹게임 과는 다르게 진행이 빠르지 않다.

플레이 속도가 느린만큼 다양한 컨텐츠를 즐길 수 있는 시간이 충분하며, 차분히 전략을 고민하여 전투에 임할 수 있다.

타 플레이어와 전쟁을 시작할 시기를 본인이 스스로 결정할 수 있어 건물의 레벨업, 군주의 레벨업 등 문명의 발전을 다른 플레이어의 침공 부담 없이 착실하게 성장할 수 있다.

 

3.jpg

 

다양한 종류의 카드

 

카드의 종류는 던전 플레이를 통해 습득할 수 있는 몬스터 카드를 포함하여 군주의 영향을 늘려주는 도구인 아이템 카드와

제노비안 세계관에서 파생된 캐릭터 카드가 있다.

일반 소환에 사용되는 몬스터 카드는 재료 아이템과 함께 제조를 통해 스피릿 카드와 궁극의 카드인 소울카드를 얻을 수 도 있다.

 

4.jpg

 

<카드북 - 카드북에서 보유한 카드를 확인 할 수 있다.>

 

5.jpg

 


교역(경매)과 거래가 가능한 중립 지역 타스마란 항구

 

타스마란은 중립 항구 도시로 제노비안 세계관의 모습을 재현하고 있으며, 항구에서 플레이어들은

교역(경매)과 길드가입, 각종 플레이어의 랭킹 그리고 소환카드들의 거래 등 다양한 기능을 수행할 수 있다.

타스마란 항구에서 카드 거래와 교역(경매)은 특정 시간마다 진행되며, 해당 시간이 종료되면 새로운 거래가 진행된다.

 

6.jpg

<타스마란 항구>

 

지금까지 국산 웹게임의 자존심 제노비안을 살펴보았다.


바쁜 현대인에게 휴식과 같은 여유로움을 찾을 수 있게 하는 게임 제노비안. 느긋하게 즐길 수 있는 게임을 찾고 있는 분들께 적극 추천하는 바이다.

 

본 프리뷰는 온라인 유통사에서 작성한 홍보 프리뷰입니다. 

작성: 조 민 영 Minyoung Cho